1분기 조선수출 세계 1위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주요국 조선수주 점유율 지식경제부와 한국조선협회는 한국 조선산업이 올해 1분기 수주량과 수주금액에서 세계 1위를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1분기 조선 수주는 한국이 90척, 330만CGT(수정환산총톤수), 128억달러를 달성했다.

 2위인 중국과 선박 척수는 비슷했지만 대형컨테이너선 및 드릴쉽 등 고부가가치 선박의 잇따른 수주에 힘입어 수주량(CGT기준) 및 수주금액에서는 크게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은 88척, 195만CGT, 35억달러를 기록했다.

 현대중공업·대우조선 등 국내 대형조선 7사는 8000TEU(1TEU=20피트 컨테이너 한개)이상 대형컨테이너선 28척(39억달러) 및 드릴십 14척(75억달러) 등 107억달러(연간 수주목표의 21%) 수주했다. 고부가 선박비중이 늘어나면서 중소조선사의 수주 비중은 다소 감소했다.

 지경부는 수출이 당초 계획대로 원활한 인도 현황을 보이고 있어, 관련 산업의 올해 수출전망치를 기존 505억달러에서 517억달러로 상향(2.3%) 조정했다.

문보경기자 okmun@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