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컴즈, 네이트 앱 모바일 포털로 전면 개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주형철)는 스마트폰용 검색 포털 앱인 ‘네이트 앱’에 실시간 이슈와 검색 기능을 강화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개편은 네이트 이용자들이 자주 찾는 기능을 곧바로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경로를 단축시키는 데 주안점을 두었다. 다른 포털 앱은 실시간 검색순위와 검색 서비스 정도를 제외하면 개별 서비스 아이콘의 집합체에 불과했지만 이번 네이트 앱은 서비스 자체를 구현한 첫 포털 앱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네이트 앱을 실행시키면 현재 주요 이슈들과 다양한 정보가 먼저 제공된다. 이와 함께 네이트 회원들이 자신 일상을 공유하는 공개게시판인 네이트판과 실시간 주요뉴스 등이 별도 메뉴로 구성되어 있다.

 실시간 검색 순위 탭에는 모바일에서 검색 요청이 많은 미니홈피 회원검색인 ‘사람검색’과 인기 있는 앱 순위를 보여주는 ‘앱검색’, TV편성표를 제공하는 ‘TV검색’ 등은 바로가기 단추가 있어 접속 경로가 대폭 단축됐다.

 이와 함께 자신의 싸이월드 일촌이나 메일, 쪽지 등을 확인할 수 있는 개인화 서비스 ‘MY’ 메뉴도 별도로 제공해 커뮤니케이션 기능 역시 보강했다.

 각각의 메뉴는 손가락으로 좌우로 넘기면 간편하게 이동할 수 있다. 기존 SK텔레콤 고객이 이용하는 무선 네이트 프리존 서비스 역시 네이트 앱을 통해 간편하게 접속할 수 있다.

 김종훈 SK커뮤니케이션 포털서비스본부장은 “이번 개편은 온라인 네이트의 풍부한 서비스 경험을 모바일에 이식시키는 데 초점을 맞췄다”라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이 다양한 서비스를 간단하게 즐길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세희기자 h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