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 `어나더데이` 대만 공개서비스 실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H의 FPS게임 어나더데이가 대만 공개서비스를 시작한다
<KTH의 FPS게임 어나더데이가 대만 공개서비스를 시작한다>

 KTH(대표 서정수)는 게임포털 올스타의 FPS게임 ‘어나더데이’를 11일부터 대만(현지 서비스명 末日禁區, 말일금구)에서 공개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어나더데이는 지난 7월 1일부터 6일까지 시스템의 최종 안정성을 점검하기 위해 비공개테스트를 실시한 바 있다. 11일부터 어나더데이는 대만 공개서비스와 동시에 상용화에 돌입한다.

 회사는 이번 서비스를 위해 대만 최고 번화가인 시먼딩을 배경으로 한 신규 맵을 선보이며, 오는 8월 중에는 대만 전쟁기념관을 배경으로 한 새로운 맵을 추가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추가된 ‘시먼딩 맵’은 페허로 변해버린 시먼딩을 배경으로 좀비 침입에 맞서 싸우는 ‘인베이젼 모드(Invasion mode)’로, 새로운 가스 분출 스킬인 ‘바라카 매직’이 추가돼 유저들에게 색다른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어나더데이는 지난 11월 대만 게임사인 게임 몬스터(대표 컬트 창)와 현지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으며, 현지화를 위한 개발 작업과 수 차례 테스트를 통해 게임성을 다져왔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