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심글로발, 2012 세계일류상품에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일심글로발(대표 류만현)이 개발한 유리창 청소로봇 `윈도로`가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됐다.

`2012 세계일류상품`은 지경부가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일류상품을 발굴 및 육성하기 위해 지난 2001년부터 시행하는 제도다.

세계시장 점유율 5위 이내거나 향후 3년 내 5위 진입이 가능한 제품을 선정해 기술과 디자인, 금융, 인력, 마케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윈도로`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과 일심글로발이 2009년 공동개발에 착수,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유리창 청소로봇이다.

지난해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1`에서 주목받기 시작해, 지난 9월 독일에서 열린 `IFA 2011`에서 베스트 제품으로 선정됐다.

류만현 사장은 “지난 3월 출시된 후 프랑스와 독일, 일본 등 세계 20개국에 판매되고 있다”며 “세계적인 경기침체속에서도 올해 말까지 약 5000대를 수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일심글로발은 현재 싱가포르 투자자와 투자유치 협상을 진행 중이다. 투자가 결정되면 R&D 인력을 추가로 확보해 소비자들에게 보다 편리한 `윈도로` 후속 제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