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내달 21일 미래창조과학 국제 콘퍼런스

미래창조과학부는 `미래창조과학 국제 콘퍼런스`를 다음달 21일부터 이틀간 서울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2005년 방송 분야의 국내외 정보를 교류하는 `국제방송콘퍼런스`로 시작한 이 행사는 2008년 통신 분야를 포함한 `국제방송통신콘퍼런스`로 개편됐다가 올해부터는 과학과 정보통신기술(ICT)로까지 분야를 확대했다.

올해의 주제는 연구개발(Research)·혁신(Innovation)·창업(Start-up)·일자리 창출(Employment)을 뜻하는 `RISE`다. 국내외 참가자들은 이들 각 요소를 활성화하고 효과적으로 융합하는 데 필요한 아이디어를 공유할 전망이다.

미래학자 레이먼드 커즈와일 박사가 과학기술의 발전 전망과 미래 예측에 대해 기조연설을 한다. 고등학교 2학년 재학 중에 `서울버스`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한 유주완 서울버스모바일 대표도 창의와 혁신에 관한 기조연설을 한다. 참가 신청은 다음달 10일까지 공식 홈페이지(futureconference.or.kr)에서 하면 된다.

류경동기자 nina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