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1분기 매출 전년동기 대비 10% 성장한 6조 8032억원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LG디스플레이 실적 추이LG디스플레이가 수익성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면서 4분기 연속 흑자를 유지했다.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는 지난 1분기 매출 6조 8032억원, 영업이익 1513억원을 각각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매출은 지난해 동기 6조 1837억원보다 10% 정도 늘어난 수치다. 영업이익률은 2%에 불과하지만, 전년 동기 2112억원 적자에서 흑자전환했다.

통상 1분기는 계절적인 비수기인데다 일부 고객 재고가 늘어나면서, 4분기에 비해 매출이 큰 폭으로 줄었다. 이 같은 상황에도 불구하고 호실적을 유지한 것은 IPS(In Plane Switching) 패널 등 차별화 제품을 늘리고 재무 구조를 개선했기 때문이다.

고부가 차별화 제품은 지난 해 매출의 50% 대 정도였지만, 현재 60% 대까지 올라왔다. 이로 인해 판매량보다 매출이 훨씬 더 많이 늘었다. 1분기 판매량(면적 기준)은 지난 해보다 1%가 늘었으나, 매출은 10% 증가했다. LG디스플레이는 차별화 제품 비중을 연내 70%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일부 라인의 감가상각이 끝난 것도 수익성 개선에 도움이 됐다. 감가상각비 중 1118억원이 수익으로 집계됐다.

LG디스플레이는 2분기 TV용 LCD 패널 수요 증가에 힘입어 면적 기준 한자리수대 중후반의 성장률을 기대했다. 김희연 상무는 “IPS 모니터 패널 등 차별화 제품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며 “2분기에는 TV 패널 수요가 늘어 실적 상승을 견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 2013년 1분기 실적 요약 (국제회계기준 K-IFRS, 연결기준)

(단위: 10억원)

LG디스플레이, 1분기 매출 전년동기 대비 10% 성장한 6조 8032억원

문보경기자 okm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