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대 링크사업단, 11개 기업과 `클래스 셀링` 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동서대 링크사업단(단장 조대수)은 지나웍스 등 11개 기업과 `클래스 셀링 산학협약식`을 13일 동서대 전자정보관에서 개최한다.

`클래스 셀링(Class Selling)`은 산학협력 프로젝트를 정규 교과목으로 개설해 학생 취업과 기업 지원을 동시에 도모하는 링크사업이다. 기업 전문인력과 학생이 수업을 통해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그 결과물을 기업이 사가는 일종의 `주문식 수업 판매 프로그램`이라고 할 수 있다.

이날 동서대 링크사업단은 2학기 신규 클래스 셀링 참여업체 11개와 협약을 맺고 기술 개발, 애로기술 해소 등에 관한 산학협력 교과목을 개설, 공동 프로젝트로 진행한다.

조대수 동서대 링크사업단장은 “클래스 셀링은 링크사업 평가에서 현장밀착형 부문 우수 사례로 선정된 프로그램”이라며 “기업은 개발 성과를 얻고, 학생은 개발 경험을 쌓아 취업으로 이어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부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