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균제품과 생활가전이 만났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항균동 제품 전문 제조기업 유성트랜스글로벌, 유통 전문기업 에스지리테일과 업무협약 체결

항균제품과 생활가전이 만났다

항균동 제품 제조의 선두주자 ㈜ 유성트랜스글로벌(대표이사 유승철)은 유통 및 마케팅 전문기업(대표이사 석동민) ㈜ 에스지리테일과 항균동 제품의 마케팅 및 유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유성트랜스글로벌은 30년간 비철금속 제조에 매진해 온 유성금속의 자회사로 항균동에 특화된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이 회사는 국내 최초로 미국 환경보호국(US EPA) 으로부터 국제인증을 취득하였으며, 국내에서 유일하게 국제구리협회(ICA)에서 인증하는 Cu+ 인증을 보유하고 있다.

유성트랜스글로벌에서는 선진국에는 널리 보편화되어 있는 항균동 제품을 국내 시장에 맞추어 현재 ‘Dr.Cu’ 라는 브랜드를 론칭하여 국내시장에 널리 항균동 제품을 알리고 있다. ‘Dr. Cu’ 의 모든 제품은 항균동 제품을 이용하여 슈퍼박테리아, 대장균 및 살모넬라균, 신종 인플루엔자 등 현재 사회적으로 큰 이슈가 되고 있는 각종 미세균으로부터 보호역할을 하여 주며 병원, 가정집, 식당, 호텔 등 다양한 환경에 접목시킬 수 있는 솔루션 상품을 공급하고 있다.

항균제품과 생활가전이 만났다

미세균 및 감염에 의한 이슈는 2003년 경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었다. 2003년 동남아시아 조류독감이 확산되면서 홍콩에서 시작되어 전세계 30개국에서 환자 8096명이 감염되어 774명이 사망하였다. 발생 당시 각국에서 인체감염자가 속출되었고 60%라는 높은 치사율을 기록했다. 2009년 신종플루는 국내에서도 사망자 252명이 발생하였다. 2009년 4월에는 북미지역에서 대규모 감염사태가 일어나기도 하였다. 이런 환경에 발맞추어 고안된 ‘Dr. Cu’ 의 제품군은 99.9%의 바이러스 제거 효과를 제공한다. 초기에는 항균성에 의한 미세균 및 바이러스 퇴치에 중점을 두었으나 현재는 다양한 생활가전과 접목하여 모든 사람이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제품에 적용하여 사용자의 편의성을 증대하고 시장을 확대시켰다.

이 회사는 금번에 유통전문기업 에스지리테일과의 업무협약 체결로 항균동 제품을 보급하는데 있어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에스지리테일은 ‘Dr. Cu’ 제품의 브랜드 마케팅을 담당하고 솔루션 상품의 유통을 총괄하게 된다. 이 회사 관계자는 “ ‘Dr. Cu’ 의 브랜드를 널리 알리고 사람들이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생활가전 상품을 개발하여 2015년 에는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이 선호하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할 것이며 2020년에는 100만 가입자 확보가 목표” 라고 말한다.

에스지리테일은 다년간 축적해온 기업간 네트워크와 다양한 매체를 이용한 마케팅을 준비 중 이라고 말한다. 현재 기업용 및 생활가전 시장을 1조5,000억 정도로 예상하고 있다. 유성트랜스글로벌은 비철금속에 축적된 기술력을 통하여 다양한 상품개발 및 R&D 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향후 각자가 가지고 있는 역량을 집중하여 해외시장을 개척하고, 솔루션 상품 외에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는 맞춤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