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대화면 보급형 스마트폰 ‘LG Gx2’ 출시

LG전자는 5.7인치 대화면 보급형 스마트폰 ‘LG Gx2’를 LG유플러스 전용으로 28일 출시한다. LG Gx2는 지난달 같은 하드웨어 사양에 ‘LG G 비스타’라는 이름으로 북미에 출시된 바 있다. 지난해 12월에 출시한 LG 유플러스 전용 모델 ‘LG Gx’의 후속 제품이다.

LG전자가 5.7인치 대화면 보급형 스마트폰 ‘LG Gx2’를 LG유플러스 전용으로 28일 출시한다.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LG전자 모델이 LG Gx2를 손에 들고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가 5.7인치 대화면 보급형 스마트폰 ‘LG Gx2’를 LG유플러스 전용으로 28일 출시한다.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LG전자 모델이 LG Gx2를 손에 들고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LG Gx2는 5.7인치 대화면과 3200㎃h 대용량 배터리를 사용한다. LG유플러스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사용자경험(UX)의 보는 즐거움을 배가시켰다.

‘U플릭스’는 월정액 서비스로는 국내 최다인 1만2000여편의 무제한 영화, 드라마 등 VoD 콘텐트를 제공한다. TV와 PC에서도 스마트폰과 같은 계정으로 로그인하면 이어보기 기능도 지원한다. ‘U+카메라’는 셀카용 필터를 포함한 여러 종류의 사진 편집기능을 갖춰 다양한 이미지 후보정 작업을 도와준다.

LG전자는 9월 18일까지 LG Gx2를 구매한 모든 고객에게 퀵서클 케이스를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