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 대전 소재 중부지사 개소 "중부권 빅데이터·검색 사업 확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대전 소재 중부지사를 개소했다고 14일 밝혔다. 고객 네트워크 강화로 중부권 빅데이터와 검색 사업 확대한다,

와이즈넛은 이번 중부지사 개소로 지역 밀착형 기술 지원 서비스 제공한다. 정부 지역균형 발전 계획에 따라, 대전·세종시 등 혁신지방도시로 이전한 주요 정부부처와 산하기관, 중부 이남지역 기업 고객이 대상이다.

와이즈넛은 14일 와이즈넛 중부지사 개소식을 가졌다.
<와이즈넛은 14일 와이즈넛 중부지사 개소식을 가졌다.>

특허청·관세청·통계청 등 정부부처와 현대미포조선·LG하우시스·LG화학기술연구원 등 기존 고객에게 발 빠른 유지관리와 새로운 빅데이터 이슈 대응책을 제공한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와이즈넛 중부지사는 지방으로 이전한 주요 정부부처와 산하기관, 기업과 밀착해 직접 소통 할 수 있는 접점”이라며 “고객을 찾아가 밀착된 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중부권 고객 요구를 파악해 빅데이터와 검색 사업을 확장하는 전진 기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