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장애아동 재활 위한 사랑나누기 동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6월 16일부터 한달 간 ‘사랑나누기 캠페인’ 진행

[전자신문인터넷] 아시아나항공(대표 김수천)이 장애아동들의 재활치료 지원을 위한 ‘사랑나누기 캠페인’에 나선다.

올해로 3년째에 접어 든 아시아나항공의 ‘사랑나누기 캠페인’은 임직원들이 의류 및 잡화를 기부받아 국내외 소외된 이웃을 지원하는 활동이다. 지난 2년간 약 6200명의 임직원이 참여해 3만여 점의 물품이 캄보디아, 필리핀 등 개발도상국에 전달됐다.

이번 아시아나의 ‘사랑나누기 캠페인’은 이달 16일부터 약 한달 간 진행될 예정이며, 기부 받은 물품은 저소득층 가정 장애아동 재활치료 후원을 위해 쓰여질 계획이다.


아시아나 사회공헌 관계자는 “‘사랑나누기 캠페인’을 통해 사내 나눔 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바라며, 더불어 이번 캠페인 활동이 우리 주변에 도움을 필요로 하는 이웃을 돌아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이 외에도 소외된 아동들에게 따뜻한 아침밥을 제공하는 ‘서울시 저소득층 가정 학생 조식지원 사업’, 소외가정 주거환경 개선 활동인 ‘아름다운 집 만들기’ 및 글로벌 교육기부 활동 ‘아름다운 교실’ 등 국내외에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성률 기자 nasy23@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