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기 전혜빈 열애설, 호텔서 스킨십 포착에도 교제는 '절대 부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준기 전혜빈 열애설, 호텔서 스킨십 포착에도 교제는 '절대 부인'

배우 이준기와 전혜빈의 열애설이 제기된 가운데 소속사 나무엑터스가 공식적으로 부인했다.

19일 한 매체에 따르면, 이준기와 전혜빈의 측근 발언을 인용해 이준기와 전혜빈이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준기와 전혜빈은 호텔 피트니스센터를 다니며 데이트를 즐겼고, 공개된 장소에서 스킨십 등으로 애정표현을 했다.

이준기와 전혜빈은 지난해 KBS2 드라마 `조선총잡이`에서 함께 출연했다.


이준기와 전혜빈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한 매체를 통해 "이준기와 전혜빈은 친한 친구사이일 뿐 연인 관계는 아니다"며 "교제설은 사실 무근"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준기와 전혜빈의 열애설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준기 전혜빈 열애설 뜬금포”, “조선 총잡이가 사랑의 총잡이 였다”, “이준기 전혜빈 잘 어울린다”등 다양한 반응을 나타냈다.

한은숙 기자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