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건, 장서희에 깜짝 고백 "목덜미 보고 조금 흥분했다" 부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윤건
 출처:/ JTBC '님과 함께2' 캡처
<윤건 출처:/ JTBC '님과 함께2' 캡처>

윤건

윤건이 장서희 새하얀 목덜미에 감탄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님과 함께 시즌 2-최고(高)의 사랑` 에서는 술을 마시며 담소를 나누는 윤건 장서희 부부의 다정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서희는 윤건에게 "어떤 여자 스타일을 좋아하냐"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윤건은 "사실 좋아하는 여자의 특정 부위를 좋아한다"며 "나는 여자 목덜미가 좋다. 보기 좋다"라고 언급했다.


윤건의 독특한 고백에 장서희는 "내 목덜미도 본 적 있냐"라고 물었고, 얼굴을 붉힌 윤건은 "안마해주며 목덜미를 봤다"고 밝혔다.

이어 윤건은 "사실 그때 조금 흥분했다"라고 솔직한 심경을 전해 장서희를 설레게 했다.

한편 윤건 소식에 누리꾼들은 "윤건, 완전 귀여워", "윤건, 장서희 목덜미 섹시해", "윤건, 둘이 진짜 사귀었으면", "윤건, 잘어울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은숙 기자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