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호, 박명수 다정하게 얼굴 맞댄 채 셀카 삼매경 "세상에서 제일 친한 사이" 표정은 화났나?

김태호/출처:박명수 SNS
<김태호/출처:박명수 SNS>

김태호

무한도전 김태호 PD와 개그맨 박명수의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개그맨 박명수는 지난달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무도` 녹화 중. 세상에서 가장 절친한 사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태호와 박명수는 다정하게 얼굴을 맞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의 다정한 듯 다정하지 않은 어색한 기류가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김태호 소식에 누리꾼들은 "김태호, 웃기다" "김태호, 세상에서 가장 친한 사이 맞음?" "김태호, 잘~ 생겼다" "김태호, 둘이 닮았네" 등 반응을 보였다.

김현이 기자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