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광희, 유이에 대한 진심 고백 "모든 게 준비되면 만나고 싶다"

무한도전
 출처:/MBC '무한도전' 화면 캡쳐
무한도전 출처:/MBC '무한도전' 화면 캡쳐

무한도전

무한도전 광희가 유이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지난달 27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는 `로맨스가 필요해` 편으로 유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명수는 반지 3개를 낀 유이를 보고 "이건 사랑해 의미 아니냐"고 황당한 발언을 했다. 이에 유재석은 "형 데이트 잘 안 해보셨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정형돈은 광희의 진심을 전하며 "광희가 `유이냐 무도냐`는 질문에 유이라고 대답했다"며 "모든 게 다 준비가 되면 만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무한도전, 진짜 사귀는 건가?" "무한도전, 광희 화이팅" "무한도전, 광희 유이 선남선녀" "무한도전, 알아서 잘 만나겠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조정혜 기자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