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MDS테크놀로지, 빅데이터 분석 사업 활성화 위해 손잡았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MDS테크놀로지(대표 이상헌)와 빅데이터 분석 애플리케이션 공동 개발 등 사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MDS테크놀로지는 글로벌 빅데이터 플랫폼 스플렁크(Splunk) 국내 총판이다.

이상헌 MDS테크놀로지 대표(왼쪽)와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가 업무 협약 후 기념촬영했다.
<이상헌 MDS테크놀로지 대표(왼쪽)와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가 업무 협약 후 기념촬영했다.>

제휴는 빅데이터 시장에서 금융 보안·관제·제조 예측 정비 분석 관련 비정형과 정형데이터 통합 분석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와이즈넛 빅데이터 기반 비정형 데이터분석 기술과 스플렁크 빅데이터 플랫폼을 결합한다. 데이터 종류나 형태에 관계없이 실시간 분석 기능이 더욱 강력해진 통합 플랫폼을 제공한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와이즈넛은 비정형 빅데이터 분석 기술력으로 관련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며 “스플렁크의 다양한 데이터 수집·분석·시각화 기술이 결합해 금융·제조 분야 빅데이터 시장에서 폭넓은 사업 기회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헌 MDS테크놀로지 대표는 “신규 고객 확보와 정보기술(IT)시장으로 사업 다각화 등 시너지 효과를 동시에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