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면 수애 주지훈 “수애 정체 알았다” 멘붕...‘충격파’ 헤어지나?

가면 수애 주지훈
 출처:/ SBS ‘가면’
<가면 수애 주지훈 출처:/ SBS ‘가면’>

가면 수애 주지훈

`가면` 주지훈이 수애의 정체를 알게 되는 장면이 그려졌다.

9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가면` 14회에서는 최민우(주지훈 분)에게 변지숙(수애 분)의 정체가 들통났다. 바로 최미연(유인영)의 계략이다.

바이어와 미팅을 하러 간 최민우는 바이어에게 서류를 건넸지만, 그 서류엔 앞서 최민우가 부탁했던 변지숙의 지문 감정 결과와 가족 관계가 나와 있는 변지숙의 이력서가 들어 있었다. 최미연(유인영)의 꾸민 일이었다.

수애 정체가 드러나면서 ‘가면’의 긴장감은 최고조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한편 가면 수애 주지훈 컴백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가면 수애 주지훈 헐 어쩌냐”,“가면 수애 주지훈 뭘해도 멋있다”, “가면 수애 주지훈 헤어지면 안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현욱 기자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