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예보 서울.경기 폭염 ‘최고 33도’...토요일 장마전선 북상 ‘예고’

오늘 날씨 예보
 출처:/ 네이버
<오늘 날씨 예보 출처:/ 네이버 >

오늘 날씨 예보

오늘 10일 날씨는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충청 이남 지방은 구름이 많겠고 그 밖의 지방은 대체로 맑다가 오후에 구름이 많을 것으로 예보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18도에서 23도로 오늘과 비슷하겠고 낮 최고기온은 24도에서 33도로 오늘보다 높을 것으로 예측됐다.

강한 햇빛으로 인해 기온이 오르면서 최고기온이 평년보다 조금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중부내륙은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웃돌고, 서울, 경기도와 강원도 영서 일부 지역에는 33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폭염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상청은 "갑자기 더워짐에 따라 건강관리에 유의하고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와 제주도 전 해상에서 2.0∼6.0m로 매우 높게 일겠고, 그 밖의 해상에서는 0.5∼2.5m로 일겠다.

모레인 11일도 계속해서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제주도와 전라남도는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을 점차 받아 대체로 흐리고 늦은 오후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한편 오늘 날씨 예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오늘 날씨 예보 벌써 덥다”, “오늘 날씨 예보 비좀 와라”, “오늘 날씨 예보 하루의 시작은 일기예보 부터”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현욱 기자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