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간의 썸머' 1호 커플 유상무 장도연, 과거 고백 눈길 "카메라 꺼지면 100%로 사귄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5일간의 썸머
 출처:/JTBC '5일간의 썸머' 화면 캡쳐
<5일간의 썸머 출처:/JTBC '5일간의 썸머' 화면 캡쳐>

5일간의 썸머

`5일간의 썸머` 유상무와 장도연이 실제 썸을 선택하며 1호 커플이 된 가운데, 과거 두 사람이 나눈 의미심장한 발언이 다시금 화제다.

지난달 4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5일간의 썸머`에서는 개그맨 선후배 관계인 유상무 장도연이 중국 상하이 여행을 마친 뒤 둘이서 와인을 마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상무는 프로그램의 특성을 설명하며 "방송에서 `사귈 거냐`라고 묻는 건 말이 안 된다. 그럼 바로 공개연애가 되니까. 다만 `술 한잔 하고 싶냐` `영화 한 번 보고 싶냐`고 묻는다면 나는 그러고 싶다"라고 호감을 드러냈다.


이에 장도연이 "원래 알던 사람들끼리도 사귈 수 있냐?"고 그의 연애스타일을 묻자, 유상무는 "남녀 사이에 친구는 없다. 우리도 카메라 꺼지면 100% 사귈 거다"고 단호하게 대답했다.

한편,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5일간의 썸머, 우결 같은 프로그램" "5일간의 썸머, 비즈니스 아니야?" "5일간의 썸머, 다들 썸 타나 봐" "5일간의 썸머, 은근히 잘 어울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조정혜 기자 lif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