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꿋꿋한 소신 발언 "엑소 팬들 화내도 어쩔 수 없어, 이게 사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지드래곤
<br />출처:/뉴스룸
<지드래곤
출처:/뉴스룸>

지드래곤

그룹 빅뱅 지드래곤이 키코와 결별 소식을 전한 가운데 과거 지드래곤의 발언 역시 다시금 화제다.

`뉴스룸` 손석희 앵커와 만난 빅뱅 멤버 지드래곤이 다른 그룹과의 차별점을 언급했다.

과거 방송된 JTBC `뉴스룸`에는 지드래곤이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지드래곤은 함께 활동 중인 그룹 엑소, 샤이니와 차별점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우리는 우리 노래를 만들고 그것들이 대중에게 어필이 된다는 점, 대중들이 좋아한다는 게 다른 점인 것 같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에 손석희 앵커는 "이 이야기를 나누는 순간 엑소, 샤이니 팬들이 화내지는 않겠느냐"라고 지적했고, 지드래곤은 "화를 낼 수 있지만 사실이다. 어쩔 수 없다"라며 당당한 태도를 보였다.

지드래곤은 "개인적으로 나는 다른 작곡가의 노래를 받아서 부르면 자신감이 없다. 다른 분들은 어떨지 모르지만 난 어릴 때부터 내가 만든 노래로 내가 표현하는 방법을 택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26일 지드래곤 측 관계자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 “서로의 관계를 완전히 정리했다. 친구로 남기로 했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