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실무접촉, 당국회담 개최 위한 실무접촉 '판문점 북측 통일각서 개최'

남북 실무접촉
 출처:/SBS 뉴스 캡처
<남북 실무접촉 출처:/SBS 뉴스 캡처 >

남북 실무접촉

남북 실무접촉 소식이 전해졌다.

남북이 26일 오전 10시 반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당국회담 개최를 위한 실무접촉을 갖는다. 회담 수석대표의 격과 의제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날 실무접촉에서는 지난 8월 남북 고위급접촉에서 합의된 당국회담 개최를 위한 구체적인 부분들을 논의한다.

정부는 실무접촉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홍용표 통일부 장관의 전통문을 김양건 대남담당비서 앞으로 보내 홍용표, 김양건 회담을 염두에 둬 왔다.

반면 북한은 통일부 앞으로 조평통 서기국의 통지문을 보내 조평통과 통일부 간 회담을 가질 방침임을 시사한 상태다.

한편 회담 의제도 우리 측은 이산가족 문제를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는 반면, 북한은 금강산관광 재개 등을 제기할 가능성이 클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