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콘진, 만애캐 ? 지역콘텐츠 지원에 345억 투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만화·애니메이션·캐릭터와 지역콘텐츠를 통합한 지원사업 설명회를 오는 8일 10시부터 서울 코엑스 콘퍼런스 룸 401호에서 개최한다.

약 50억원 국고가 투입되는 만화 분야는 △신인작가 발굴 및 창작 지원을 위한 ‘신인만화 매니지먼트 지원’ △우수 만화연재를 지원하는 ‘연재만화 제작지원’ △만화원작 웹드라마, 애플리케이션, 게임 등 연계콘텐츠 제작을 지원하는 ‘만화 연계콘텐츠 제작지원’ △유통환경 강화를 위한 ‘만화플랫폼 지원’ 및 ‘장르 만화잡지 제작지원’ 사업 등이다. 국내 만화시장 다양성을 확보하고 창작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만화 글로벌 프로젝트 발굴 지원’ 사업을 통해 해외시장 진출을 도모한다. 해외마켓 한국공동관 운영하고 수출용 만화 번역을 지원한다.

한국콘텐츠진흥원
<한국콘텐츠진흥원>

약 133억원 예산이 투입한 애니메이션 분야는 5개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프리·단편 및 본편 애니메이션 제작지원과 뉴미디어 애니메이션 기획개발지원 등이다.

76억원을 투입하는 캐릭터 분야는 △캐릭터 창작역량 강화 및 기반 조성 △국산 캐릭터 개발 프로젝트 지원 등 2개 부문 3개 사업이다. 통해 국내 캐릭터 산업의 성공사례 창출을 위한 전방위적 지원을 펼친다.

96억원을 지원하는 ‘지역 콘텐츠 개발지원’ 사업은 △해외투자를 받아 진행하는 ‘글로컬(Global+Local) 프로젝트’ △기존 콘텐츠를 활용해 타 장르 연계콘텐츠를 개발하는 ‘레벨업 프로젝트’ △신규 콘텐츠를 개발하는 ‘융복합 프로젝트’로 구분해 과제 당 최대 8억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김영철 한국콘텐츠진흥원 산업진흥부원장은 “콘텐츠 융합과 세계를 선도할 대표 콘텐츠 발굴에 주력할 예정”이라며 “대한민국 우수 콘텐츠가 세계 시장을 이끌어 가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2014년 서울 서교동 KT&G 상상마당에서 연 콘텐츠 창의인재 동반사업 성과발표회 ‘드림하이 페스티벌’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2014년 서울 서교동 KT&G 상상마당에서 연 콘텐츠 창의인재 동반사업 성과발표회 ‘드림하이 페스티벌’>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2014년 서울 서교동 KT&G 상상마당에서 콘텐츠 창의인재 동반사업 성과발표회 ‘드림하이 페스티벌’을 열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2014년 서울 서교동 KT&G 상상마당에서 콘텐츠 창의인재 동반사업 성과발표회 ‘드림하이 페스티벌’을 열었다.>
서울 충무로 콘텐츠비젼 직원이 태권도 캐릭터 ‘타이온과 태권히어로즈’를 이용한 극장용 장편만화, 증강현실 게임, 피규어 등으로 중국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서울 충무로 콘텐츠비젼 직원이 태권도 캐릭터 ‘타이온과 태권히어로즈’를 이용한 극장용 장편만화, 증강현실 게임, 피규어 등으로 중국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