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눈물로 고백한 김종민 향한 고마움 "김종민, 내가 제기한 이유"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출처:/ TV조선 '호박씨'
<출처:/ TV조선 '호박씨'>

신지가 김종민을 향한 고마움을 고백했다.

신지는 TV조선 '호박씨' 녹화 중 함께 코요태로 활동하고 있는 김종민에 대한 고마움을 고백하며 눈물을 보였다.

신지는 "코요태 멤버들이 나 혼자 여자라고 굉장히 많이 맞춰주고 챙겨준다"며 "코요태가 지금까지 이썻던 이유는 멤버들 덕분"이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신지는 김종민을 언급 "무대공포증으로 3년 동안 집에서 칩거 생활을 했는데 김종민이 유일하게 연락을 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수입이 없던 그 기간동안 돈을 보내줬다고 밝혔다.

신지는 "3년을 그렇게 지냈는데 종민 오빠 혼자 고생을 많이 하는 것 같아 다시 일어서려고 힘을 냈다"고 덧붙였다.

김현이 기자 he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