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시가총액 5대 기업… IT기업이 싹쓸이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5대 IT기업 시가총액세계 시가총액 상위 5대 기업 자리를 정보기술(IT)기업이 모두 차지했다.

1일(현지시각) 미국 뉴욕증시에서 글로벌 시가총액 톱5 기업은 애플, 알파벳,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페이스북 등 IT기업으로 채워졌다.

석유회사 엑손모빌은 이날 주가가 이날 3.5% 폭락해 시가총액이 3565억달러로 감소, 6위로 추락했다.

아마존은 2분기 매출이 4년여 만에 최대폭으로 늘어나는 등 깜짝실적으로 시가총액 순위가 7위에서 4위로 올라섰다. 그러면서 워런 버핏의 버크셔 해서웨이와 페이스북을 제쳤다. 아마존 주가는 2분기 실적발표 당일인 지난달 28일 2.16%, 다음 날인 29일 0.82%, 지난 1일 1.18% 뛰면서 736달러에서 768달러로 뛰어올랐다. 시가총액은 같은 기간 3476억달러에서 3640억달러로 3거래일 만에 164억달러(18조원) 급증했다.

글로벌 시가총액 5대 기업… IT기업이 싹쓸이

5대 IT기업은 대장주 애플을 제외하고는 최근 발표한 2분기 실적이 호조를 보이면서 승승장구하고 있다. 애플도 비록 아이폰 판매 부진에 4∼6월 매출과 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15%와 27% 각각 감소했지만, 전망치는 웃돌았다.

애플 주가는 지난 26일 실적발표 이후 27일 6.5%, 28일 1.4%, 1일 1.8% 뛰면서 연간 수익률이 플러스 1.91%로 전환했다. 시가총액도 5714억달러로 2위인 구글 지주회사 알파벳과 318억달러 격차를 벌렸다.

글로벌 시가총액 5대 기업… IT기업이 싹쓸이

애플에 이어 2위 알파벳 시가총액은 5396억달러, 3위인 마이크로소프트는 4409억달러, 5위인 페이스북은 3469억달러를 각각 기록했다. 알파벳의 올해 2분기 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4% 늘어난 49억달러(5조5000억원)을 기록해 시장 예상치를 넘어섰다. 페이스북도 같은 기간 작년보다 186% 폭증한 20억5000만달러(2조3200억원) 순이익을 냈다.

글로벌 시가총액 5대 기업… IT기업이 싹쓸이

마이크로소프트도 클라우드 사업 성장에 힘입어 2분기 순이익이 31억2000만달러에 달했다. 작년 동기 32억달러 손실과 대조를 이뤘다.


(단위 억달러, 8월 1일 기준)

<단위 억달러>

단위 억달러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