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브텍, 동창회관리플랫폼 `OK동창`과 공동사업 추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내 최대 동창회관리플랫폼인 OK동창을 제공하는 슈빅(대표 김재명)과 전자문서기반의 송금서비스로 NH핀테크혁신센터 멘토링 기업 1호로 선정된 기브텍(대표 김승기)이 동창회비 징수부터 관리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한 공동사업을 추진한다.

기브텍, 동창회관리플랫폼 `OK동창`과 공동사업 추진

기브텍 장부관리 서비스 `두비서`는 개인 간 금전거래 시 발생하는 분쟁에 원활히 대응할 수 있도록 개인간 차용증연계 송금과 안심송금을 제공하는 `두리안`서비스를 기반으로 기획된 서비스다. 거래 내역 기반의 간편 장부 기능과 영수증 발행 기능을 통해 모임, 동창회 등 운영으로 인해 불어질 수 있는 금전거래에 대한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는 서비스다.

기존 CMS를 보완하는 `간편 안심수납` 서비스는 기존 배치방식으로 이루어진 CMS수납방식으로 인해 납부 실패 수수료까지 물어야 했던 방식을 개선해 리얼타임 방식을 통해 수납 시 한번만 수수료를 내면 수납이 이루어진다.

김승기 기브텍 대표는 “이번 계약으로 OK동창의 2000여 개의 동창회를 통해 당사의 전자문서 기반 솔루션을 소개할 수 있게 됐다”며 “4분기에는 자체 전자문서 솔루션을 기반으로 한 오픈(Open) API를 통해 다양한 API적용과 시장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슈빅 김재명 대표는 “계약을 통해 쉽고 편리한 관리 솔루션을 슈빅만의 오랜 영업과 마케팅 노하우를 바탕으로 자사 유저에게 제공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기브텍은 국내 1세대핀테크서비스인 페이온을 만들었던 김승기 대표가 2015년 출범시킨 핀테크 스타트업으로서 NH핀테크혁신센터에 입주 후 지원을 통해 전자문서 송금플랫폼인 `두리안(Doorian)` 서비스를 개발하여 지난 5월 베타서비스를 오픈했다.

두리안 서비스는 C2C모델인 차용증 기반의 송금으로 진행되고 있지만 B2B모델인 계약서 기반의 송금을 API 오픈 플랫폼화하여 계약기반, 감정기반의 거래서비스 및 금융권 산하의 스마트 금융, 인터넷은행 등 다양한 영역에서 제휴협의 중인 파트너사에 제공하기 위해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슈빅은 1998년 설립돼 18년간 동창회서비스를 중심으로 꾸준히 성장해온 동창회 전문회사로 국내 1위 동창회 관리서비스인 OK동창 외 다이아몬드플래그, OK동창복지몰, OK단체 등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