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박영선, 손석희 언급 "손석희 앵커가 1년 후배. 가까운 사이지만 서로 위치가 그래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출처:/ 방송 캡처
<출처:/ 방송 캡처>

'썰전' 박영선, 손석희 언급 "손석희 앵커가 1년 후배. 가까운 사이지만 서로 위치가 그래서..."

'썰전'에 출연한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손석희 JTBC 보도부문 사장과는 선후배 관계라고 말해 이목이 집중된다.

지난 26일 오후10시50분에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썰전 최초 여성 정치인 특집으로 박영선 의원과 이혜훈 바른정단 의원이 출연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본격 설전에 앞서 MC 김구라는 박영선 의원에게 "손석희 사장과 MBC에서 같이 근무하셨죠?"라며 사진 한장을 공개했다.


이에 박영선 의원은 "손석희 앵커는 1년 후배다. 개인적으로 가까운 편이지만 서로 지금 위치가 그래서..."라고 말했다.

이어 "한석교 의원도 후배"라고 덧붙였다.

한편 손석희 사장과 거리를 둔다는 박영선 의원의 말을 들은 이혜훈 의원은 "언론은 갑이고 정치는 을이다"며 "저희가 언론을 제일 무서워한다"고 답했다.

한은숙 기자 esh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