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로봇산업진흥원, 연구장비공동활용 지원사업 신규 주관기관에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로봇산업진흥원(원장 박기한)은 중소기업청이 시행하는 '2017년 연구장비공동활용 지원사업' 신규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연구장비공동활용 지원사업은 주관기관이 보유한 연구시설과 장비, 소프트웨어(SW)를 중소기업이 공동 활용하도록 지원해 기업기술경쟁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취지다.

중소기업 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에 참여기업 신청과 승인을 받은 뒤 연중 수시로 장비이용료의 최대 60~70%(3000만원~7000만원) 범위내에서 정부지원금을 바우처방식으로 지원받을수 있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중소기업청 연구장비공동활용 지원사업 신규 주관기관에 선정됐다. 사진은 진흥원이 보유한 전자기 적합성 시험평가 시스템.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중소기업청 연구장비공동활용 지원사업 신규 주관기관에 선정됐다. 사진은 진흥원이 보유한 전자기 적합성 시험평가 시스템.>

진흥원은 이번 사업에 등록된 33종 57대의 장비에 대해 중소기업 공동활용을 지원한다. 특히 연구개발과 설계 및 디자인, 시제품 제작, 성능평가, 양산 및 마케팅에 이르기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은 비용절감과 개발기간 단축 등의 효과를 볼 것으로 기대된다.

진흥원에서 활용 가능한 연구장비목록은 종합관리시스템-온라인과제관리-연구장비사업관리-연구장비검색에서 검색가능하다.

박기한 한국로봇산업진흥원장은 “이번 사업으로 많은 중소기업에 장비공동활용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면서 “중소기업 기술경쟁력 향상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중소기업청 연구장비공동활용 지원사업 신규 주관기관에 선정됐다. 사진은 진흥원이 보유한 로봇주행성능평가시스템.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중소기업청 연구장비공동활용 지원사업 신규 주관기관에 선정됐다. 사진은 진흥원이 보유한 로봇주행성능평가시스템.>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