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터키서 2년 연속 1위 오픈마켓 등극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K플래닛(대표 서성원)은 지난해 터키 오픈마켓 시장에서 2년 연속 연 거래액 기준 업계 1위를 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SK플래닛 터키 11번가는 2015년 현지 1위 업체(헵시부라다)를 제치고 처음으로 연 거래액 1위에 올랐다. 지난해는 5억6300만달러(약 6450억원)를 기록하며 2년 연속 수위를 지켰다.

월 평균 방문자 수는 1800만명 수준으로 집계됐다. 거래액과 방문자 수는 전년 대비 20% 이상 증가했다. 지난 해 터키 11번가 가입 회원수는 800만명으로 집계됐다. 전년 대비 33% 늘었다. 입점 판매자는 6만2000명으로 63% 이상 증가했다.

조원용 터키 11번가 대표는 “터키 전자상거래 시장을 선도하는 사업자로 안착했다”면서 “현지 고객 특성을 분석해 특화 서비스와 추천 상품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중소상인들과 협력할 수 있는 사업 모델을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

SK플래닛, 터키서 2년 연속 1위 오픈마켓 등극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