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혐의 논란 온유, '청춘시대2' 출연 무산되나…"상황 파악 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JTBC '청춘시대2' 스틸컷
<사진=JTBC '청춘시대2' 스틸컷>

그룹 샤이니 온유가 성추행 혐의로 경찰조사를 받았다는 소식에, '청춘시대2' 측이 상황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JTBC 새 드라마 '청춘시대2' 관계자는 12일 "온유의 상황에 대해 내용을 확인하고 있다"고 밝히며, 온유의 출연 여부와 관련해서는 "현재 전달받은 내용이 없다"고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앞서 온유는 지난 12일 성추행 혐의로 입건됐다는 소식이 전해져 충격을 안겼다.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온유는 이날 오전 7시10분쯤 강남의 한 클럽에서 20대 여성의 신체 일부를 2~3차례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온유는 피해 여성 지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고, 이후 A씨의 고소 취하로 사건이 일단락 됐다.

 

한편, 오는 25일 첫 방송되는 '청춘시대2'는 지난 해 방송돼 젊은 시청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며 마니아까지 이끌고 있는 작품이다.


 

온유는 이번 작품에서 연애를 모르는 공대남 권호창 역으로 새롭게 합류해 데이트 폭력으로 트라우마를 갖게 된 예은(한승연)과 치유의 로맨스를 그려나갈 예정이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