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공화국' 성준, 롤모델 지코 언급 "'쇼미더머니' 출연은..."

사진=KBS 방송캡처
<사진=KBS 방송캡처>

 소년공화국이 '더유닛'에 출연한 가운데, 멤버 성준의 지난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소년공화국은 지난 2016년 세번째 미니앨범 '비레볼루션(BR:evolution)'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한 바 있다.

당시 멤버 성준은 "랩가사를 직접 썼다. 콘셉트 자체가 핍박 받고 억압 받는 것에서 벗어나고 싶다는 콘셉트다. 그래서 반항적인 가사를 써보자 했다. 하지만 실제 제가 반항하는 성격이 아니고 너무 착해서 힘들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성준은 엠넷 '쇼미더머니' 출연의향이 있냐는 질문에 "저보단 원준을 추천한다. 원준이 나가면 그 다음에 내가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존경하는 래퍼로는 다이나믹 듀오와 블락비 지코를 언급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민희 기자 (mh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