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 연인 거미와 통화 모습 보니...애교 만점 목소리 "연애는 거미처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MBC 캡처)
<(사진=MBC 캡처) >

조정석 거미 커플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방송에서 보여진 두 사람의 통화 모습이 재조명되고 있다.

조정석과 공개 열애 중인 거미는 과거 MBC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다.

당시 방송에서 거미는 늦은 시간에 박정현의 집을 방문했고 갑자기 전화가 왔다.


거미는 남자친구인 조정석에게 "어디세요? 힘들었지? 고생하셨네요. 지금 정현언니 집에 왔어요"라며 애교 섞인 목소리로 애정을 과시했다.

이를 본 이국주는 "거미와 친한 패밀리가 있다. 남자 사귀고 싶으면 거미가 하는 행동을 보라고 하더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