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연, 한지민에 분노한 이유는? “너 때문에 시집 못 가고 있어”

(사진=한지민 인스타그램)
<(사진=한지민 인스타그램) >

스타일리스트 한혜연과 배우 한지민의 남다른 우정이 눈길을 끈다.

한혜연은 지난해 10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직 싱글인 이유에 대해 밝힌 바 있다.

한혜연은 "스타일리스트는 연예인 스케줄에 맞춰 움직여야 한다. 그러다 보니 연애할 시간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한지민과의 친분을 언급하며 "한번은 한지민에게 '너가 쉬게 해줘야 내가 시집을 가든지 말든지 하지'라고 말한 적이 있다"고 전했다.

앞서 한지민은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한혜연의 집을 방문하며 남다른 우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당시 한혜연은 한지민에 미친X, 무슨 맥주를 사와"라며 친근하게 욕을 하기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