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혁, 래퍼 꿈꾸며 ‘고등래퍼2’ 출연한 사연 “배우가 아니었다면...”

(사진=지컴퍼니)
<(사진=지컴퍼니) >

지민혁이 ‘둥지탈출3’에 출연하며 일상 모습을 공개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지민혁과 그의 아빠가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지민혁은 여느 또래 10대와 같이 잠자리에서 쉽게 일어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아역배우로 알려진 지민혁은 의외의 이력을 가지고 있는데 그것은 바로 Mnet '고등래퍼2'의 출연이다.

지민혁은 래퍼를 꿈꿨을 정도로 랩에 대한 열정으로 ‘고등래퍼2’에 출연했으며 본인에게 많은 자극을 준 프로그램이라고 밝혔다.

지민혁은 TV리포트와의 인터뷰에서 지민혁은 "배우가 아니었으면 래퍼의 꿈을 키웠을 정도"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고등래퍼2'는 얼떨결에, 준비를 제대로 하지 못한 채 출연하게 된 프로그램이었다"며 "준비를 제대로 하고 나서 나갔다면 후회는 덜 했을 텐데 급하게 출연하게 돼서 너무 아쉽다 정말 잘하는 실력자들이 많더라"고 전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