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사, 구매정보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국책 사업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위사, 구매정보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국책 사업 선정

전자상거래 전문기업 위사(대표 강윤성)가 산업통상자원부의 ‘구매정보 빅데이터 기반의 인공지능’ 관련 국책 과제의 주관사로 선정되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20년까지 약 45억원의 사업비를 예산으로 ‘구매정보 빅데이터 기반의 구매행태 분석 및 예측 시스템 개발’ 사업을 진행하기로 하였으며, 이 사업의 주관사로 위사를 선정했다.

이번 연구개발 사업은 고객의 구매정보를 기반으로 한 빅데이터를 구축하고 구매행태를 인공지능(AI) 기반으로 분석해 향후 구매 행태를 예측하는 예측 플랫폼을 개발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구축된 빅데이터 및 데이터의 활용 촉진을 위해 산학연 및 정부와의 협업 프레임워크 구축하고 이러한 빅데이터와 서비스를 국내 중소 제조 및 유통사들에게 무상 또는 저가로 공급하여 이들이 자립할 수 있는 생태계가 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데 본 연구 사업이 목적이 있다.

위사는 2005년에 설립된 전자상거래 전문 기업으로 각종 전자상거래 솔루션 및 빅데이터, IT 소프트웨어 등을 개발, 서비스해 왔다. 진성용 위사 CTO는 “위사는 빅데이터 관련 연구를 지속적으로 진행해 왔다“, 며 “특히 올해 1월 부터는 ‘빅데이터 연구소’를 설립하고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연구를 본격화하고 있다.”고 전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이종민 기자 (jongmin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