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사고로 50대 승객 사망, 사고 원인이 뭐길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JTBC캡쳐
<사진=JTBC캡쳐>

고속도로를 달리던 버스 1대가 언덕 아래로 굴러 떨어져 승객 1명이 숨졌다.
 
23일 오후 6시 30분쯤 충남 논산시 채운면 천안논산고속도로 상행선에서 고속버스가 앞선 25t 트럭에서 떨어진 낙하물을 피하려다 도로 난간을 뚫고 5m 언덕 아래로 떨어지면서 옆으로 넘어졌다.
 
경찰은 사고 버스가 당초 낙하물을 피하려 급하게 차선변경을 하다 이 같은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 조사에 나섰다.
 
이 사고로 50대 여성 승객이 사망했으며, 운전자를 포함한 13명이 부상한해 인근 병원에서 치료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