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블럭스 모듈, 미국 티모바일 새 NB-IoT 네트워크 인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유블럭스 SARA-N410 이미지<사진 유블럭스>
<유블럭스 SARA-N410 이미지<사진 유블럭스>>

유블럭스는 미국 이동통신사업자 티모바일(T-Mobile)이 미국 최초 제공하는 협대역사물인터넷(NB-IoT)망에서 자사 LTE Cat NB1 SARA-N410 모듈을 인증했다고 25일 밝혔다.

〃16x26mm 초소형 모듈인 SARA-N410은 초저전력 소비 성능을 지원한다. 회사는 최적 비용으로 장기간 가동이 필요한 IoT 애플리케이션에 맞는 솔루션이라고 설명했다. 적합한 분야는 가스, 수도, 전력 검침과 스마트시티에 적용되는 가로등 조명, 주차 센서, 폐기물 처리관리 등이다. 건물 자동화, HVAC, 접근 제어 등 스마트빌딩 분야와 산업용 모니터링·제어에도 유용하다.

중요 펌웨어는 유블럭스 자체 기술인 uFOTA(firmware over the air) 클라이언트·서버 솔루션으로 안전하게 업데이트 할 수 있다. 이 솔루션을 사용할 경우 장기간 운영되는 기기도 개선 사항을 지속 반영하는 등 하드웨어 수명이 끝날 때까지 제품을 유지·관리할 수 있다.

이 제품은 비IP 데이터 송신(Non-IP data delivery)을 지원한다. 정보처리량이 제한되는 저전력 광역 기술(LPWA)에서 효율적으로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는 방법이다.

작동 온도 범위는 영하 40도에서 영상 85도까지다. 전력 절감 모드(PSM)와 확장형 비연속 수신(eDRX) 기능을 지원한다. 배터리 수명을 최대 10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향상된 3GPP 커버리지 기능으로 다른 무선 인터페이스 기술보다 건물 내부 깊은 곳, 지하 공간까지 도달할 수 있다.

패티 펠츠 유블럭스 셀룰러 제품 담당 수석은 “유블럭스 SARA-N410이 새로운 티모바일 NB-IoT 네트워크로 인증 받아 협대역 IoT분야 위상이 강화됐다”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