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 스페인서 국내 IoT 솔루션 선보여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회장 한종희)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13일~15일까지 개최되는 2018 스마트시티 월드엑스포에 참가했다.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회장 한종희)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13일~15일까지 개최되는 2018 스마트시티 월드엑스포에 참가했다.>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회장 한종희)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13일~15일까지 개최되는 '2018 스마트시티 월드엑스포'에 참가했다고 14일 밝혔다. 협회는 이번 행사에서 공동주택ICT융합컨소시엄 사업 성과를 홍보하고 국내 기업 해외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공동주택ICT융합컨소시엄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지원하고 협회, LH한국토지주택공사, LG전자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동주택에 필요한 ICT융합기술과제를 발굴한다. 또 중소기업을 협력업체로 선정해 기술 개발, 제품/솔루션을 상용화한다.

컨소시엄관에는 클린일렉스 사물인터넷(IoT) 전기차 충전시스템, 서준전기 IoT분기전력 측정기와 에너지미터, 참슬테크 IoT 기반 스마트 원패스시스템 제품이 전시됐다. IoT화재감지기, 무선통신모듈, IoT배기팬과 수면등, IoT주차유도등시스템, 동파방지열선제어시스템, 하이브리드난방, IoT음식물처리시스템 기술은 홍보관을 구성해 바이어 미팅을 추진했다.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 관계자는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LG전자 기술지원으로 국내 중소기업이 개발한 ICT융합제품은 스마트시티산업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면서 “세계 최대 스마트시티전시회 참가를 통해 컨소시엄에서 개발한 기술과 제품을 해외시장에 선보이고 해외 판로개척 교두보를 마련하는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