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 트리뷰트 밴드' 영부인밴드, 내달 12일 신년 첫 콘서트 개최…'퀸 명곡과 함께하는 120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국내 '퀸 트리뷰트 밴드' 영부인밴드(0vueen Band)가 감성어린 명곡무대로 새해 대중과의 호흡을 펼친다.

최근 공연기획사 위클래식 측은 내달 12일 오후 6시 서울 홍대 KT&G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영부인밴드 2019년 첫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콘서트는 22년차 국내 퀸 트리뷰트 밴드 영부인밴드의 신년 맞이 공연이자, 지난달 24일 진행된 '프레디 머큐리 27주기 추모공연'의 앙코르 무대 성격을 갖고 있다.

사진=위클래식 제공
<사진=위클래식 제공>

특히 퀸의 라이브 에이드 레퍼토리는 물론 Bohemian Rhapsody(보헤미안 랩소디)·Don't Stop Me Now(돈 스톱 미 나우)·We Are the Champion(위 아 더 챔피언) 등 대표적인 퀸의 명곡을 생생한 무대로 함께 즐길 수 있다는 것에 큰 매력이 있다.

해당 공연 예매 및 공연관련 상세사항은 와디즈 내 전용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영부인밴드(0vueen Band)는 1997년 PC통신 나우누리 퀸 팬클럽 '퀸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시솝이었던 드러머 정관훈이 결성한 밴드로, 현재 신창엽(보컬), 김종호(기타), 안철민(베이스), 박중현(드럼), 문용(키보드) 등의 멤버로 구성돼 연 1회 프레디 머큐리 추모공연 등을 펼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