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창업지원단-페이스메이커스, 우수 창업기업 육성 투자 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북대 창업지원단(단장 권대규)은 최근 페이스메이커스와 2억원의 투자 지원 협약을 체결, 우수 창업기업 육성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페이스메이커스는 투자자금 2억원을 전북대 창업지원단을 통해 수혜받는 기업에 지원하기로 했다. 창업지원단은 유망창업 기업 발굴을 통한 투자 활성화와 창업기업 육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권대규 단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여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육성하는 것이 우리 지역 창업 생태계에 큰 영향을 줄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력과 투자를 지원해준 페이스메이커스와 지역의 창업활성화와 발전을 위해 더 좋은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전북대 창업지원단은 최근 페이스메이커스와 2억원의 투자 지원 협약을 체결, 우수 창업기업 육성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전북대 창업지원단은 최근 페이스메이커스와 2억원의 투자 지원 협약을 체결, 우수 창업기업 육성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전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