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임웰, 중국 국영CCTV서 라이트밀(Light meal) 대표기업으로 집중보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임웰, 중국 국영CCTV서 라이트밀(Light meal) 대표기업으로 집중보도

건강 간편식 브랜드 아임웰이 중국 최대 국영방송인 CCTV에서 라이트밀(Light meal)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집중 보도됐다.

중국 CCTV는 “영양·맛·간편함을 모두 갖춘 한국의 대표 라이트밀(Light meal) 기업이며, 아임웰의 굿밸런스 도시락은 지난해 한 해만 300만 개 이상 판매될 정도로 다이어트 도시락 식품 중에서 가장 인기있다”라고 소개하며 도시락과 여러 식품들을 방영했다.

구자영 브랜드 총괄 본부장은 CCTV와의 인터뷰를 통해 “굿밸런스 라이트밀 도시락의 인기를 힘입어 도시락을 21가지로 확대한 상황이며, 이 외에도 간편한 식사로 즐길 수 있는 제품까지 74가지의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곤약볶음밥, 샐러드, 고구마, 컵누들 등 다양한 상품으로 구성한 식단을 소개하거나 섭취 방법을 시연하기도 했다.

실제로 아임웰은 닭가슴살이 풍부하게 담긴 굿밸런스 도시락을 비롯해 닭가슴살 스테이크 도시락, 빅볼 도시락 등 단백질을 풍부하게 섭취할 수 있는 다양한 도시락을 선보이고 있으며, 이 외에도 곤약볶음밥, 샐러드, 고구마, 컵누들, 두유, 닭가슴살 브리또, 과일칩 등 영양소의 균형이 잡힌 식단을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CCTV는 아임웰의 여러 상품 중에서도 대표 인기 상품인 굿밸런스 도시락 6종을 자세하게 보도했다. CCTV는 “해당사는 저칼로리 도시락을 제조할 때 잡곡과 곤약을 넣어 영양분을 보충하는 동시에 포만감을 늘렸다”며 “신선한 채소와 단백질이 풍부한 화이트미트의 대표 식품인 닭가슴살 등 건강한 재료를 사용했으며 제조과정 중에 조미료를 최소화했다. 그 결과 도시락 한 개의 열량은 300칼로리 정도며 단백질 함량은 22g이다”며 특장점을 짚었다.

또한 CCTV는 도시락 제조 현장을 찾아 제조 공정을 보여주고, 식품연구소 연구원들이 상품을 연구·개발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해당 기업 홍보 담당자는 “CCTV가 한국 내 저칼로리 식단의 인기에 주목하면서 한국 대표 라이트밀 브랜드로서 취재를 요청했다.” 며 “식품연구소, 제조사 등을 취재하며 밥에 곤약미를 활용한 점과 메가히트 닭가슴살 브랜드 아임닭 닭가슴살이 반찬으로 구성 되어있는 것에 큰 관심을 보였다.”며 “오랜 연구개발, 대규모 투자, 품질관리 등 과정을 거친 완성도 높은 제품을 보며 많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다”고 전했다.

아임웰은 탄탄한 도시락 라인업을 기반으로 다양한 식단, 단백질 식단, 간편식을 연구·개발하고 있으며, 온·오프라인 채널을 확대해 더욱 많은 고객들에게 완성도 높은 도시락을 제공하고 있다. 그 결과 2018년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하며 라이트밀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 매김 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은희 기자 (ke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