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원 아나운서, 공개된 남편 정체 '깜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정지원 SNS)
<(사진=정지원 SNS) >

정지원 KBS 아나운서의 남편이 공개됐다.

 

정지원 아나운서는 지난 6일 서울 모처에서 5살 연상 소준범 독립영화 감독과 결혼식을 올렸다.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인연을 맺어 결혼까지 골인하게 됐다. 소 감독은 2007년 아시아나 국제 단편 영화제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다.

 

25일 YTN은 소준범 감독이 치킨 프랜차이츠 교촌에프앤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된 소진세 회장이라고 보도했다.

 


소 회장은 지난해 12월 롯데그룹에서 퇴임했으며 롯데백화점 상품본부장과 마케팅본부장, 롯데미도파 대표이사, 롯데슈퍼 대표, 코리아세븐 대표이사 등을 역임한 바 있다. 그는 지난 22일 교촌에프앤비 회장으로 공식 취임했다.

 

한편 정지원 아나운서는 연세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KBSN 스포츠 아나운서를 거쳐 KBS 공채 38기 아나운서에 합격하며 2012년부터 다양한 방송에서 진행을 맡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