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상소송' 개그맨 송준근, JJ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사진=J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JJ엔터테인먼트 제공>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개그맨 송준근이 JJ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튼다.

29일 JJ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개그맨 송준근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송준근은 지난 2007년 KBS 22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준교수’, ‘곤잘레스’, ‘문통령’등 다양한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아온 인물이다.

사진=J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JJ엔터테인먼트 제공>

최근에는 개그콘서트 '민상소송'에서 활약함과 더불어 다양한 행사 MC로서 활약하고 있다.

JJ엔터테인먼트 측은 “송준근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 앞으로 송준근이 더 다양한 활동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테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J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JJ엔터테인먼트 제공>

한편 JJ엔터테인먼트는 그룹 코요태가 소속된 KYT엔터테인먼트의 총괄이사 유병재 대표가 설립한 엔터사로, 나상도·이채윤 등이 소속돼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