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진화 입원, 수술 후 퇴원한 상태 '무슨 일?'

(사진=심진화, 김원효 인스타그램)
<(사진=심진화, 김원효 인스타그램) >

개그우먼 심진화가 입원 및 수술 소식을 알렸다.

 

심진화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풀메이크업으로 입원, 좀 아파서 수술을 했다. 사실 수술 전엔 약간의 심각성도 있었고 그래서 걱정도 많이 했었는데 수술이 잘되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감사 또 감사하다. 입원 날도 밤까지 녹화하고 '풀메'(풀 메이크업)로 입원했다가 오늘 퇴원인데 이후에 홈쇼핑이 있다. 열일하는데 걱정보단 응원 부탁드린다”라며 “아무에게도 걱정 끼치고 싶지 않아 알리지 않고 최대한 일을 뺀다고 빼고 해도 입원과 퇴원 날에는 일을 해야 한다”라고 전했다.

 

또한 “오늘 방송에 좀 퉁퉁 부어서 나오더라도 이해 부탁드린다”라며 “3월, 4월 좀 우울했지만 다시 행복하고 활기찬 심탱이로 돌아간다. 너무 행복해할 수 있으니 주의 요망”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심진화는 환자복을 입은 채 밝은 표정을 짓고 있는 자신의 사진을 게재했다.

 

아내 심진화의 입원에 김원효는 같은날 “모두 건강합시다. 안 아프면 돈 버는거예요”라는 글과 함께 활짝 웃고 있는 사진을 올리며 아내의 건강을 응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