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獨 IFA 2019서 伊 유명 건축가 '마시밀리아노 푹사스'와 협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와 이탈리아 유명 건축가 마시밀리아노 푹사스가 다음 달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선보일 LG 시그니처 부스의 컨셉 이미지.
<LG전자와 이탈리아 유명 건축가 마시밀리아노 푹사스가 다음 달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선보일 LG 시그니처 부스의 컨셉 이미지.>

LG전자가 다음 달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에서 이탈리아 유명 건축가 '마시밀리아노 푹사스'와 함께 조성한 LG 시그니처 부스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LG전자는 올해 LG 시그니처 캠페인 슬로건인 '기술에 영감 주는 예술, 예술을 완성하는 기술'에 맞춰 LG 시그니처를 예술과 접목하기 위해 마시밀리아노 푹사스가 이끄는 '스튜디오 푹사스'와 협업했다.

LG전자와 마시밀리아노 푹사스는 '무한(無限, Infinity)'을 주제로 LG 시그니처 전시장을 조성했다.

LG전자는 이번 전시에서 이색적인 전시 디자인을 배경으로 올레드 TV, 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가습공기청정기, 에어컨,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와인셀러 등 LG 시그니처 전 라인업을 선보일 계획이다.

LG전자는 기술과 예술을 접목한 전시를 통해 고객들이 LG 시그니처의 진정한 프리미엄 품격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시밀리아노 푹사스는 “LG 시그니처는 기술과 예술이 완벽히 결합한 결과물”이라면서 “집 안에서 경험할 수 있는 럭셔리와 프리미엄을 새롭게 정의했다”고 말했다.

나영배 LG전자 유럽지역대표 부사장은 “LG 시그니처 본질을 건축미 관점에서 선보일 수 있게 돼 매우 영광”이라면서 “고객들이 이번 전시에서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혁신적인 성능과 정제된 디자인을 새로운 방식으로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