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한국 데이터저널리즘 어워드, 응모작 접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19 한국 데이터저널리즘 어워드'가 다음달 22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데이터저널리즘코리아와 건국대 디지털커뮤니케이션 연구센터가 공동 주최하고 구글 뉴스 이니셔티브가 후원한다.

올해 2회를 맞는 이 행사는 한국 데이터 저널리즘의 다양한 도전과 성과를 공유하고 우수 보도물을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다.

응모는 국내에 거주하거나 소재하는 미디어 분야 종사자 개인·단체, 해외에 소재하더라도 한국어로 미디어 서비스를 운영하는 개인과 단체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응모작은 2018년 11월 26일 이후부터 접수일 이전까지 보도물에 한한다. 11월 4일까지 2019 한국 데이터저널리즘 어워드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를 받는다.

시상 부분은 △올해의 데이터 시각화 상 △올해의 데이터 기반 탐사보도 상 △올해의 오픈데이터 상 △올해의 혁신 상 △올해의 주목할만한 데이터저널리스트 상 △올해의 영 데이터저널리스트 상 등 총 6개의 부문이다. 수상자에게는 100만원 상금과 상패가 수여된다.

응모작들은 심사위원단 심사를 거쳐 홈페이지과 개별통지로 안내한다. 시상식은 2019 데이터저널리즘코리아 콘퍼런스에서 개최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2019 한국 데이터저널리즘 어워드 홈페이지와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2019 한국 데이터저널리즘 어워드, 응모작 접수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