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사례로 알아보는 기업형 AR 도입 성공 전략 세미나” 개최…생산성∙비용효율∙안전성 높은 AR 도입 전략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가상과 현실의 경계를 허무는 AR 기술은 이제 우리 생활과 업무에 깊숙이 자리잡고 있다.

IDC가 최근 IT 비즈니스 임원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중 상당수인 77%가 이미 AR를 테스트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약 36%가 테스트 초기 단계, 15%는 파일럿 단계, 17%는 파일럿에서 초기 배치 단계로 옮겨가고 있으며, 약 9%는 후기 배치 단계에 있다고 답했다. 서비스, 지식 이전 및 교육, 영업 및 마케팅, 또는 제조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AR을 도입하고 있다.


이미지제공=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제공=게티이미지뱅크>

증강현실(AR:Augmented Reality)은 물리 세계와 디지털 정보, 인간 역량을 융합해 시간과 공간 및 규모의 한계를 초월해 생산성을 한층 높일 수 있다. AR는 인간과 기계 협업의 대표 사례로 스마트 팩토리, 스마트 빌딩 및 스마트 선박 등 디지털 변혁 시도 기업을 중심으로 도입이 증가하고 있다. 이미 AR 기술을 도입한 선진 기업들은 직무 교육을 효율화하고, 업무 생산성을 향상시킴으로써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웨비나 전문방송 전자신문 올쇼TV와 PTC는 오는 12월 17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국내외 선진기업 사례로 알아보는 기업형 AR 도입 성공전략’ 무료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에서는 AR을 도입한 국내외 선진기업의 사례를 기반으로 기업이 AR을 도입해 기업의 생산성 향상과 교육시간 단축, 비용 절감, 안전성을 높이는 방법들을 살펴본다. 특히 PTC AR 전문가와 국내 제조기업에서 공통적으로 직면한 위기와 해결 방법을 실시간으로 논의하며, 기업 성장 혁신 전략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모색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성공사례로 알아보는 기업형 AR 도입 성공 전략 세미나” 개최…생산성&#8729;비용효율&#8729;안전성 높은 AR 도입 전략제시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과 무료 참관 신청은 관련 페이지(http://www.allshowtv.com/detail.html?idx=117)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