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실화 된다...국내 연구진, 무선충전 스마트 콘택트렌즈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무선충전용 회로(안테나-정류회로)-슈퍼커패시터-LED 디스플레이가 집적화된 스마트 콘택트렌즈 모식도와 실제 렌즈 이미지.
<무선충전용 회로(안테나-정류회로)-슈퍼커패시터-LED 디스플레이가 집적화된 스마트 콘택트렌즈 모식도와 실제 렌즈 이미지.>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등장한 스마트 콘택트 렌즈를 현실화될 날이 가까워졌다. 박장웅 연세대 교수, 이상영 울산과학기술원(UNIST) 교수, 배병수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가 공동연구로 상용화의 관건인 콘택트렌즈 전력 공급 기술을 개발했다고 한국연구재단이 8일 밝혔다. 무선충전용 전자 회로와 급속 충·방전이 가능한 슈퍼커패시터를 소프트콘택트 렌즈 안에 제작하는 기술이다. 눈물 속 바이오마커 모니터링 및 AR 구현 플랫폼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연구팀은 소프트 콘택트렌즈 물질을 기판으로 활용해 무선충전에 필요한 전자소자를 초정밀 인쇄공정을 통해 그려 넣었다. 이 소자는 시야를 가리지 않으면서, 착용자 활동을 방해하지 않는다.

착용감을 위해 유연하면서 투명한 구조로 소자를 설계했다. 정류회로, LED, 슈퍼커패시터 등을 집적시키면서 렌즈 구부러짐에 소자가 부서지는 것을 막는 구조를 특별하게 고안했다.

개발 무선충전 회로는 초소형이지만 LED 디스플레이를 구동시켜 빛을 밝히기에 충분하다. 또 충전용 단자부)가 노출되지 않도록 해 착용시 감전 위험도 없다. 실제 착용 상태에서 무선충전도 가능하다. 렌즈 작동과정에서 열이 발생하지 않고, 렌즈 모양이 달라지거나 보관액에 담겨있을 때도 기능이 유지된다.

연구진은 “신축성 있는 실제 소프트 콘택트렌즈 소재에 무선충전 전원을 초소형으로 구현할 수 있는 인쇄 기술을 개발했다”며 “다양한 웨어러블 기기 무선전원 공급에 실마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