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면회, 카카오T 타고 편하게 오시지 말입니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카오모빌리티는 인에이블다온소프트와 국군 장병 및 가족·지인 이동편의 향상을 위해 '병영 셔틀 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서울 및 수도권 주요 거점과 군부대를 왕복하는 병영 셔틀 서비스를 제공한다.

군부대는 지리적으로 대중교통 접근성이 낮아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방문객들이 많다. 특히 입영일에는 방문객들이 초행길에 길을 헤매거나 교통 지정체, 주차 공간 부족 등 불편함을 겪는다.

병영 셔틀 서비스는 내년 상반기 중 '카카오 T' 앱을 통해 제공한다. 군 장병과 가족, 지인들은 더캠프 앱을 통해 입영일, 수료식 등 주요 일정에 맞춰 병영 셔틀 서비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인에이블다온소프트는 국내 최대 대국민 국군 소통 플랫폼인 '더캠프(The Camp)' 개발 및 운영사다. 육군 등 각종 군 기관과 업무협약을 통해 군복무 중 각 시기별 병영과 관련된 정보를 제공한다. 군 관련 혜택과 서비스를 고도화하는 등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캠프는 현재 190만명 회원이 가입해 이용 중이다. 군 장병들은 신병 자대배치 조회, 교육훈련 안내 등 병영 생활에 대한 기본적인 사항은 물론, 장병 복지에 대한 유용한 정보까지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군 장병 가족과 지인을 위한 위문편지 작성, 훈련병 사진 보기 등의 커뮤니티 기능도 지원한다.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 전무는 “군 장병과 군부대 방문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돕고자 인에이블다온소프트와 협력하게 됐다”고 말했다.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 전무(왼쪽), 조성곤 인에이블다운소프트 대표.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 전무(왼쪽), 조성곤 인에이블다운소프트 대표.>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