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방송콘텐츠 제작역량 '매우우수' 채널 25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2019년 방송콘텐츠 제작역량평가에서 '매우우수' 채널이 160개 채널 중 25개로 집계됐다.

방송통신위원회는 11일 2019년 방송콘텐츠 제작역량평가 결과를 공표했다.

방통위는 등록 대상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를 대상으로 2012년부터 매년 평가를 실시한다. 올해는 89개 사업자 160개 채널을 평가했다. 평가기간은 2018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다.

평가 그룹은 PP 방송프로그램 특성을 고려해 나눴다. 승인·재허가 사업자와 계열관계에 있거나 대규모 PP는 '가' 그룹, 중소규모 및 재승인·재허가 사업자와 계열관계가 아닌 PP는 '나' 그룹이다.

방통위는 자원·프로세스·성과 경쟁력 등 총 14개 항목에 대한 평가를 진행했다. 평가등급은 매우우수(15%), 우수(25%), 보통(35%), 미흡(20%), 매우미흡(5%)이다.

'매우우수' 등급은 가 그룹의 MBC스포츠플러스, 드라맥스, 투니버스 등 12개 채널과 나 그룹의 바둑TV, 애니맥스, 소비자TV 등 13개 채널이다.

'우수' 등급은 가 그룹의 JTBC골프, MBC뮤직, 중화TV 등 20개 채널과 나 그룹은 서울경제TV SEN, 가요TV, 마운틴TV 등 19개 채널이다.

방통위는 각 평가그룹에서 제작역량이 우수한 PP에 대해 방송대상을 시상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방송프로그램 제작지원 사업 평가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평가결과〉

방통위, 방송콘텐츠 제작역량 '매우우수' 채널 25개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