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정부예산]과기정통부 16.3조···국가 R&D 예산은 24.2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20 정부예산]과기정통부 16.3조···국가 R&D 예산은 24.2조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정부 연구개발(R&D)예산 추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0년도 예산 및 기금운용계획이 16조3069억원으로 확정됐다.

올해 14조8496억원보다 1조4573억원(9.8%) 증가한 것으로, 정부(안)보다 922억원 증액됐다.

정부 전체 연구개발(R&D) 예산은 24조2200억원으로, 올해보다 18% 늘었다.

과기정통부는 세계 1등 인공지능 국가 건설에 2500억원을 투입한다.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에 626억원을 신규 편성했고 지능정보산업 인프라 조성에 762억원, 정보통신방송혁신인재 양성(AI 인재 양성)에 130억원을 투자한다.

단절없는 연구환경 조성에 1조5197억원을 투자한다. 개인기초연구 1조2408억원, 집단연구지원 2789억원 등이다. 미개척 연구분야 도전에 83억원을 지원한다.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에 3396억원을 반영했다. 나노미래소재원천기술개발사업에 383억원을 신규 지원하는 등 정보통신기술 부품·장비 국산화 예산을 전년대비 119% 증액했다

바이오·헬스, 시스템반도체, 미래차 3대 신산업에 5250억원을 투자한다. 차세대 지능형반도체 기술개발에 425억원을 신규 편성했다.

과학기술 및 ICT 기반 포용국가 건설에 640억원을 반영했다. 중소기업이 ICT융합 핵심기술을 개발할 수 있도록 'ICT R&D 혁신바우처' 사업에 129억원을 지원한다.

혁신성장분야 성과를 위해 다부처 협업 신규투자를 늘렸다. 과기정통부·산업부 차세대지능형반도체기술개발에 891억원, 과기정통부·산업부·복지부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에 900억원을 투자한다.

소재부품장비경쟁력강화 특별회계를 신설하고 산업기술알키미스트프로젝트(산업부 118억원) 등 소재·부품 개발과 조기상용화 신규사업을 적극 지원한다.

김용주기자 kyj@etnews.com